웹로그
해당 클립은 플레이어 선택 시청이 가능합니다.

최씨 정권은 대몽항전을 위해 수도를 개경에서 강화도로 옮겼다. 강화도는 1232년부터 1270년까지 항전의 중심지였다. 강화도에서 오랜시간 버틸 수 있었던 것은 육지와 가까우면서도 바다의 물살이 거세어 방어하기 유리했다. 그리고 필요한 물건들을 유통시킬 수 있는 조운제도를 갖추고 있었기 때문이다.

방송홈
다큐프라임
부제
<한국사 오천년, 생존의 길> 제3부 - 몽골제국과의 이상한 전쟁
댓글
댓글 쓰기 폼
top