웹로그
해당 클립은 플레이어 선택 시청이 가능합니다.

덕동마을이 지켜낸 아름다움, 포항 용계정

1,065 views

덕있는 사람들이 모여 산다는 `덕동(德洞)`마을은 `여강 이씨`의 집성촌이기도 하다. 주변이 높은 산으로 둘러싸인 탓에 애써 찾지 않으면 지나치기 십상이다. 바로 여기에 용계정과 덕동숲이 자리하고 있다. 용계정은 조선 중기의 문신이자 임진왜란때는 의병장으로 활약한 정문부의 별장으로 이곳에 얽힌 역사 속 일화가 있다. 용계정은 건립 이후 몇 번의 중수를 거쳐 `세덕사`라는 서원의 강당으로 사용되기도 했는데, 1864년(고종1년), 서원철폐령에 의해 세덕사와 함께 훼철될 위기에 처하자 덕동 마을 사람들은 밤새 서원의 다른 건물과 용계정 사이에 담을 쌓아 별개의 장소인 양 현판까지 다시 달아 철폐되는 위기를 넘겼다고 한다. 조선시대 대표적인 별서정원으로도 꼽히는 이곳은 절벽과 자연계류, 수백 년 된 수목과 소나무 군락이 함께 어우러져 시원한 풍광을 자랑한다. 옛 선인들이 거닐었을 역사와 문화의 명승지를 만나본다.

출처
문화유산채널
댓글
댓글 쓰기 폼
top